News

[아주경제] 미래부·교육부, 수학과 창조경제 슬로건 공모

Date: 2014-03-17


아주경제 이한선 기자 = 미래창조과학부와 교육부는 2014 세계 수학자대회(ICM 2014) 국내유치를 계기로 수학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고 수학이 창조경제의 기반임을 강조하기 위해 11일부터 25일까지 슬로건을 공모한다. 이번 공모는 수학을 활용한 새로운 가치 창출, 수학적 역량을 갖춘 창의적 융합인재 육성, 수학의 산업적 응용 등 창조경제시대 수학의 가치와 중요성을 나타낼 수 있는 참신한 슬로건을 대상으로 한다. 참신한 아이디어를 갖고 있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관련기관 홈페이지를 통해 응모할 수 있다. 당선작은 내달 초 수학과 창조경제 추진계획과 함께 발표될 예정이다. 당선작은 최우수작 1명에 100만원 상당 상품 등 총 300만원 상당의 상품을 제공한다. 미래부와 교육부는 이번 슬로건 공모를 시작으로 수학과 창조경제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대회의 성공적 개최 및 수학 선진국 도약을 통한 창조경제 실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수학과 창조경제 추진계획에는 수학의 해 선포 등 수학을 가깝게 느끼고 즐기는 문화조성, 미래사회에 요구되는 수학역량 분석 등 수학적 역량을 갖춘 창의인재 육성, 위성학술대회 개최 등 수학학술역량강화를 통한 수학 선진국 도약, 수학과 창조경제 포럼 및 스페셜 다큐 제작 등 수학기반산업에 대한 관심과 이해제고를 위한 방안을 담을 예정이다. 미래부와 교육부는 계획을 국립중앙과학관·국립과천과학관·한국과학창의재단·대한수학회·고등과학원·국가수리과학연구소 등 수학 관련 기관들과 공동으로 마련 중으로 내달 중 발표할 예정이다. 수학은 대표적 기초학문으로 수학적 논리와 알고리즘은 IT·BT·금융·우주항공 등 전 산업분야에 광범위하게 활용되고 있고 기존산업의 가치를 높이고 새로운 산업을 창출하는 창조경제 실현의 핵심적 기반으로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세계 각국은 21세기 국가 경쟁력의 핵심으로 수학에 주목하고 학술역량 강화, 교육 강화 및 대중화를 추진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지난해 국제수학교육대회(ICME)에 이어 기초과학분야 최대 규모 국제 학술대회인 ICM 2014를 잇따라 유치해 수학 선진국 도약의 전기를 마련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2014 ICM은 전 세계 수학자들이 모이는 기초과학분야 최대 규모 학술대회로 내년 8월 13일부터 21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고 100개국에서 5000명이 참가할 전망이다. ©'한·중·영·일 4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